Na Yoon Kwon - 364 Days of Dream Lyrics


ROMANIZATION LYRICS

Jaknyeon oneul bamedo
Kkamahge mollasseosseo
Haru sai naui sesangi
Geudaeraneun bicceuro muldeul geoseul

Oneul achimedo nan
Kkamahge mollasseosseo
Haru sai geu modeun bicci
Sarajyeobeoril geoseul
Ireohge seulpeun bami doel jureul

*
Naeireun neol cheoeum bwassdeon nal
Oneureun neol bonae juneun nal
Eojjeomyeon neol mannan geu siganeun naui
Harusbam kkumieossna
Dasi jamdeulgo sipeo

Beolsseo ilnyeon jjaerago
Geojismal gatjanhnyago
Cheoeumboda saranghandago
Malhago sipeossneunde
Meosjjeogeun eolgullo nan nunmulman

Naeireun neol cheoeum bwassdeon nal
Oneureun neol bonae juneun nal
Eojjeomyeon neol mannan geu siganeun naui
Harusbam kkumieossna
Dasi jamdeulgo sipeo
Kkaeeojil su issdaneun sangsangmaneuro
Gaseumi muneojideon neowa
Naui geu yaksokdeullo uldeon bam

*
Eojjeonji neomu haengbokhaeseo
Eojjeonji neomu wanbyeokhaeseo
Nun tteumyeon oneuldo naekkeoga majnyago
Daedabeul deutgoya ansimhaessdeon

Banjjeumeun kkumin geot gataseo
Banjjeumeun geojismal gataseo
Ireol ri eopseul geot gatassdeon geu naldeul
Oneul bam jami deulmyeon
Dasin ol su eopsgessji 

HANGUL LYRICS

작년 오늘 밤에도
까맣게 몰랐었어
하루 사이 나의 세상이
그대라는 빛으로 물들 것을

오늘 아침에도 난
까맣게 몰랐었어
하루 사이 그 모든 빛이
사라져버릴 것을
이렇게 슬픈 밤이 될 줄을

*
내일은 널 처음 봤던 날
오늘은 널 보내 주는 날
어쩌면 널 만난 그 시간은 나의
하룻밤 꿈이었나
다시 잠들고 싶어

벌써 일년 째라고
거짓말같잖냐고
처음보다 사랑한다고
말하고 싶었는데
멋쩍은 얼굴로 난 눈물만

내일은 널 처음 봤던 날
오늘은 널 보내 주는 날
어쩌면 널 만난 그 시간은 나의
하룻밤 꿈이었나
다시 잠들고 싶어
깨어질 수 있다는 상상만으로
가슴이 무너지던 너와 나의 그 약속들로 울던 밤

*
어쩐지 너무 행복해서
어쩐지 너무 완벽해서
눈 뜨면 오늘도 내꺼가 맞냐고
대답을 듣고야 안심했던

반 쯤은 꿈인 것 같아서
반 쯤은 거짓말 같아서
이럴리 없을 것 같았던 그 날들
오늘 밤 잠이 들면
다신 올 수 없겠지
Previous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