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 Sung Gyu (INFINITE) – Alive Lyrics


ROMANIZATION LYRICS

manil naege dan han beonui gijeok gateun sungani isseossdamyeon
geugeon amado neol cheoeum mannan geuttae
manil naege ijgo sipeun jiok gateun sungan isseossdamyeon
geugeon amado neol tteona bonaen geuttae

amugeosdo hal suga eopseo
nae modeun gongganeul jeonbu neoro
da chaewobeoryeoseo
jogeumman umjigyeodo nan neoege budijhyeo

jogeumssik neol biwonaeyaji
geurae geureohge jiwogayaji
ipsureul kkaemulgo
dajimeul haebwado
sijakjocha moshagesseo

manil naege kkumboda deo kkumgatassdeon sungani isseossdamyeon
geugeon amado neol cheoeum mannan geuttae
manil naege jugeul mankeum goerowossdeon sungani isseossdamyeon
geugeon amado neol tteona bonaen geuttae

amugeosdo hal suga eopseo
nae modeun gongganeul jeonbu neoro
da chaewobeoryeoseo
jogeumman umjigyeodo nan neoege budijhyeo

jogeumssik neol biwonaeyaji
geurae geureohge jiwogayaji
ipsureul kkaemulgo
dajimeul haebwado
sijakjocha moshagesseo

neol ijgo sipeun geonji anim
baraejin chueogeurorado neol ango sipeun geonji
geugeosdo animyeon
da geojismalcheoreom

dasi naegero doraoljido moreundaneun geu miryeoni
doraon gose naega eopseumyeon an doendaneun geu chakgagi
nal jibeosamkin geonji
geurae beorin geonji

amugeosdo hal suga eopseo
nae modeun gongganeul jeonbu neoro
da chaewobeoryeoseo
jogeumman umjigyeodo nan neoege budijhyeo

jogeumssik neol biwonaeyaji
geurae geureohge jiwogayaji
ipsureul kkaemulgo
dajimeul haebwado
sijakjocha moshagesseo

han georeumdo ttel suga eopseo
i dosiga ontong jeonbu neoro da chaewojyeo isseo
nae balgil dahneun gosmada neoui heunjeokdeuri nune balphyeo

charari geuriwohaeyaji
geurae geureol subakke eopsgessji
nae nuneul garigo du gwireul magado
naegen nega boigo neoui soriga deullyeo

HANGUL LYRICS

만일 내게 단 한 번의 기적 같은 순간이 있었다면
그건 아마도 널 처음 만난 그때
만일 내게 잊고 싶은 지옥 같은 순간 있었다면
그건 아마도 널 떠나 보낸 그때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내 모든 공간을 전부 너로
다 채워버려서
조금만 움직여도 난 너에게 부딪혀

조금씩 널 비워내야지
그래 그렇게 지워가야지
입술을 깨물고
다짐을 해봐도
시작조차 못하겠어

만일 내게 꿈보다 더 꿈같았던 순간이 있었다면
그건 아마도 널 처음 만난 그때
만일 내게 죽을 만큼 괴로웠던 순간이 있었다면
그건 아마도 널 떠나 보낸 그때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내 모든 공간을 전부 너로
다 채워버려서
조금만 움직여도 난 너에게 부딪혀

조금씩 널 비워내야지
그래 그렇게 지워가야지
입술을 깨물고
다짐을 해봐도
시작조차 못하겠어

널 잊고 싶은 건지 아님
바래진 추억으로라도 널 안고 싶은 건지
그것도 아니면
다 거짓말처럼

다시 내게로 돌아올지도 모른다는 그 미련이
돌아온 곳에 내가 없으면 안 된다는 그 착각이
날 집어삼킨 건지
그래 버린 건지

아무것도 할 수가 없어
내 모든 공간을 전부 너로
다 채워버려서
조금만 움직여도 난 너에게 부딪혀

조금씩 널 비워내야지
그래 그렇게 지워가야지
입술을 깨물고
다짐을 해봐도
시작조차 못하겠어

한 걸음도 뗄 수가 없어
이 도시가 온통 전부 너로 다 채워져 있어
내 발길 닿는 곳마다 너의 흔적들이 눈에 밟혀

차라리 그리워해야지
그래 그럴 수밖에 없겠지
내 눈을 가리고 두 귀를 막아도
내겐 네가 보이고 너의 소리가 들려
Previous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