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ek Ji Young (with Song Yu Vin) – Garosugil at Dawn Lyrics


ROMANIZATION LYRICS

[saebyeok garosugil]
haega jeomun 9si oseul geolchigo
amudo doraoji anheun jibeul naseol ttae
garodeungui bulbicci hana dulssik kyeojigo
oneul haru gosaenghan saramdeuri moil ttae

hanjanssik han teibeulssik jeongrireul hago
himdeulmyeon han sip bunssik swigido hago
hanbeonssik tto hanbeonssik saenggaknandedo
bogo sipeodo ijen amu sai aninde

haru jongil neoraneun pinggyereul daego
babogati noraereul bulleoboado
ajikdo nal ollyeodabodeon ne nunbicc
jangnanchil ttae useumyeo ttaerideon songil

sajin sogeul myeot beoneul deuryeodabogo
hansimhage sokalhi heullyeoboado
amudo nal ulliji anhneun jeonhwagi
jibeuro doraganeun gil saebyeok garosugil

haega jeomun 9si oseul geolchigo
amudo namji anheun georireul naseol ttae
ganpanui bulbicci hana dulssik kkeojyeodo
saramdeuri harureul kkeutnael saenggak eopseul ttae

hangosssik han jeonggeojangssik jibeuro gago
oneul isseossdeon il saenggakdo jom hago
hanassik tto hanassik malhago sipeodo
bogo sipeodo ijen amu sai aninde

haru jongil neoraneun pinggyereul daego
babogati noraereul bulleoboado
ajikdo nal ollyeodabodeon ne nunbicc
jangnanchil ttae useumyeo ttaerideon songil

sajin sogeul myeot beoneul deuryeodabogo
hansimhage sokalhi heullyeoboado
amudo nal ulliji anhneun jeonhwagi
jibeuro doraganeun gil saebyeok garosugil

gakkeumssik dasi ango sipeul ttae
apeuji anhge japgo sipeul ttae
jeonhwagi neomeo deutgo sipeul ttae
hangsang bogo sipeul ttae

haru jongil neoraneun pinggyereul daego
babogati noraereul bulleoboado
amudo nal ulliji anhneun jeonhwagi
jibeuro doraganeun gil saebyeok garosugil

HANGUL LYRICS

[새벽 가로수길]
해가 저문 9시 옷을 걸치고
아무도 돌아오지 않은 집을 나설 때
가로등의 불빛이 하나 둘씩 켜지고
오늘 하루 고생한 사람들이 모일 때

한잔씩 한 테이블씩 정리를 하고
힘들면 한 십 분씩 쉬기도 하고
한번씩 또 한번씩 생각난데도
보고 싶어도 이젠 아무 사이 아닌데

하루 종일 너라는 핑계를 대고
바보같이 노래를 불러보아도
아직도 날 올려다보던 네 눈빛
장난칠 때 웃으며 때리던 손길

사진 속을 몇 번을 들여다보고
한심하게 속앓이 흘려보아도
아무도 날 울리지 않는 전화기
집으로 돌아가는 길 새벽 가로수길

해가 저문 9시 옷을 걸치고
아무도 남지 않은 거리를 나설 때
간판의 불빛이 하나 둘씩 꺼져도
사람들이 하루를 끝낼 생각 없을 때

한곳씩 한 정거장씩 집으로 가고
오늘 있었던 일 생각도 좀 하고
하나씩 또 하나씩 말하고 싶어도
보고 싶어도 이젠 아무 사이 아닌데

하루 종일 너라는 핑계를 대고
바보같이 노래를 불러보아도
아직도 날 올려다보던 네 눈빛
장난칠 때 웃으며 때리던 손길

사진 속을 몇 번을 들여다보고
한심하게 속앓이 흘려보아도
아무도 날 울리지 않는 전화기
집으로 돌아가는 길 새벽 가로수길

가끔씩 다시 안고 싶을 때
아프지 않게 잡고 싶을 때
전화기 너머 듣고 싶을 때
항상 보고 싶을 때

하루 종일 너라는 핑계를 대고
바보같이 노래를 불러보아도
아무도 날 울리지 않는 전화기
집으로 돌아가는 길 새벽 가로수길

Korean: music daum
Rom: jk-poplyrics.com
Previous
Next Po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