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MU - TIME AND FALLEN LEAVES LYRICS


AKMU - TIME AND FALLEN LEAVES LYRICS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떨어지는 낙엽에
tteoreojineun nagyeobe
그간 잊지 못한 사람들을 보낸다
geugan itji motan saramdeureul bonaenda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붉게 물든 하늘에
burkge muldeun haneure
그간 함께 못한 사람들을 올린다
geugan hamkke motan saramdeureul ollinda

시간은 물 흐르듯이 흘러가고
siganeun mul heureudeusi heulleogago
난 추억이란 댐을 놓아
nan chueogiran daemeul noha
미처 잡지 못한 기억이 있어
micheo japji motan gieogi isseo
오늘도 수평선 너머를 보는 이유 
oneuldo supyeongseon neomeoreul boneun iyu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날 애싸는 단풍에
nal aessaneun danpunge
모든 걸 내어주고 살포시 기대본다
modeun geol naeeojugo salposi gidaebonda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다 익은 가을내에
da igeun gaeullaee
허기진 맘을 붙잡고 곤히 잠이 든다
heogijin mameul butjapgo gonhi jami deunda

가슴의 꽃과 나무 시들어지고
gaseumui kkotgwa namu sideureojigo
깊게 묻혀 꺼내지 못할 기억
gipge mutyeo kkeonaeji motal gieok
그 곳에 잠들어 버린
geu gose jamdeureo beorin
그대로가 아름다운 것이
geudaeroga areumdaun geosi

슬프다 슬프다
seulpeuda seulpeuda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노란 은행나무에
noran eunhaengnamue
숨은 나의 옛날 추억을 불러본다
sumeun naui yetnal chueogeul bulleobonda

맨발로 기억을 거닐다
maenballo gieogeul geonilda
불어오는 바람에
bureooneun barame
가슴으로 감은 눈을 꼭 안아본다
gaseumeuro gameun nuneul kkok anabonda
Share on Google Plus
    Blogger Comment
    Facebook Comment

0 comments:

Post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