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er Kim - Bank Lyrics


ROMANIZATION LYRICS

araseo sijakdoeneun modeun ilsang 
nae momi gieokhaneun modeun ilgwa
o o o nan nae jarie anja
jueojin ildeureul hamyeonseo bonae

saneun ge jigyeoul jjeum himdeureojigo
himdeureo pogiharyeol ttae bosangi saenggigo
o o o (aigu)
moduege gongpyeong hanpyeonin deussipeo

maeilgachi harussik nae jeongseongeul matgimyeon 
eodiseonga yamjeonhage ijaga manhi manhi manhi manhi

taeyangi sotneun geol mageul sun eopgo
byeori tteuneun geotdo meomchul sun eomne
o o o nan idaero anjaseo
oneul hal ildeureul kkeutnaego galge

modeun ge iksukhal jjeum saeroun ge itgo
eoryeowo geumanharyeol ttae borami saenggigo
o o o (aigu)
i jeongdomyeon gongjeong hanpyeonin deussipeo

maeilgachi harussik nae jeongseongeul matgimyeon 
eodiseonga yamjeonhage ijaga manhi manhi manhi manhi

eonjenga beuiaipi dwae darireul kkogo
jijeomjangdeul heorireul guphinda
nae jeongseong jango hwaginhaejwo 
ne gogaengnim gupsin gupsin gupsin

maeilgachi harussik nae jeongseongeul matgimyeon
eodiseonga yamjeonhage ijaga manhi manhi manhi manhi

maeilgachi harussik nae jeongseongeul matgimyeon
eodiseonga yamjeonhage ijaga manhi manhi manhi manhi

HANGUL LYRICS

알아서 시작되는 모든 일상 
내 몸이 기억하는 모든 일과
오 오 오 난 내 자리에 앉아
주어진 일들을 하면서 보내

사는 게 지겨울 쯤 힘들어지고
힘들어 포기하렬 때 보상이 생기고
오 오 오 (아이구)
모두에게 공평 한편인 듯싶어

매일같이 하루씩 내 정성을 맡기면 
어디선가 얌전하게 이자가 많이 많이 많이 많이

태양이 솟는 걸 막을 순 없고
별이 뜨는 것도 멈출 순 없네
오 오 오 난 이대로 앉아서
오늘 할 일들을 끝내고 갈게

모든 게 익숙할 쯤 새로운 게 있고
어려워 그만하렬 때 보람이 생기고
오 오 오 (아이구)
이 정도면 공정 한편인 듯싶어

매일같이 하루씩 내 정성을 맡기면 
어디선가 얌전하게 이자가 많이 많이 많이 많이

언젠가 브이아이피 돼 다리를 꼬고
지점장들 허리를 굽힌다
내 정성 잔고 확인해줘 
네 고객님 굽신 굽신 굽신

매일같이 하루씩 내 정성을 맡기면
어디선가 얌전하게 이자가 많이 많이 많이 많이

매일같이 하루씩 내 정성을 맡기면
어디선가 얌전하게 이자가 많이 많이 많이 많이

Korean: music daum
Rom: jk-poplyrics.com
Share on Google Plus
    Blogger Comment
    Facebook Comment

0 comments:

Post a Comment